토글 메뉴 닫기

신뢰가치함께합니다

세계금융연구원은 고객님과의 신뢰를 최우선의 가치로 여기며, 고객 성공 투자 지원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증시인포

배당주 투자 적기 도래! 배당 유망주 확인하세요
2019-10-23


연말이 다가오면서 배당주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12월 결산법인의 배당기일이 대부분 연말이기 때문.

여기에 최근 기준금리가 하락하고 있는 점도 배당주 투자에 유리한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기준금리가 하락할 경우 배당으로 인한 상대적 수익률 증가 효과를 누릴 수 있기 때문.

이런 가운데 국내 상장사 연간 배당금 총액은 2013년 13조1733억원에서 지난해 31조9636억원으로 연평균 19% 증가했다.

매년 사상 최대 기록을 새로 쓰고 있다. 연간 배당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4분기 결산 배당이 남아 있지만,

지금과 같은 속도라면 올해도 사상 최대 기록을 경신할 것으로 전망된다.

더해 배당률도 높아지고 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해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 보통주의 평균 시가배당률(주당 배당금/배당기준일 주가)은

2.15%로 2017년(1.86%) 대비 0.29%포인트 상승했다. 보통주 시가배당률은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매년 꾸준히 오름세를 이어갔다.


보통주보다 배당 매력이 높은 우선주의 지난해 평균 시가배당률도 전년보다 0.23%포인트 오른 2.51%를 나타냈다.

금융투자업계에서는 올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의 시가배당률은 평균 2.5%가 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여기에 정부가 스튜어드십 코드(기관투자자들의 적극적인 의결권 행사)를 지원하고 있어 기업들의 배당성향이

더욱 높아질 수 있다는 점은 배당주 투자를 부추길 것으로 예상된다.


그럼 현재 배당수익률이 높은 기업은 어디가 있을까?

기사 원문 보러가기 (클릭)



 

연말 'IPO' 후끈, 어떻게 접근해야 할까? 실적 시즌, 골든클럽이 주목한 업종은?